공지사항

보도자료

중부일보 - 의왕시, 전 시민 대상 자전거 보험 재가입
작성자 : 의왕새마을금고(admin@uiwangkfcc.co.kr) 작성일 : 2016-06-13 조회수 : 5366
파일첨부 : 1080462_995324_4726.jpg

 

1080462_995324_4726.jpg

 

의왕시가 시민들의 자전거 이용 활성화에 따른 각종 안전사고에 대비해 올해도 모든 시민들을 대상으로 자전거 보험에 재가입했다.

12일 시에 따르면 시민들이 안심하고 자전거를 탈 수 있도록 지난 11일부터 내년 6월10일까지를 보장기간으로 정하고 의왕새마을금고와 보험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의왕시에 주민등록을 둔 주민이라면 누구나 자전거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출퇴근, 통학, 레저활동 등 자전거를 이용하다가 사고가 발생하면 의왕새마을금고 본점 또는 지점에 보험금 지급을 신청할 수 있고, 이는 개인이 가입한 보험과 상관없이 중복 보상이 가능하다.

자전거 교통사고로 후유장해를 입은 경우, 장해지급률에 따라 보상액을 지급받을 수 있다. 사망한 경우 최고 2천500만 원까지 보상이 가능하다. 또, 4주 이상의 치료를 요하는 진단을 받은 경우 10만 원부터 최대 30만 원까지 상해진단 위로금이 지급된다.

김성제 시장은 “자전거 이용률이 급속히 증가하는 만큼 사고발생률도 늘어나고 있어 시민안전 확보와 경제적 부담 경감을 위해 자전거보험을 계속 유지하겠다”고 말했다.

이와함께 의왕시는 지난 2010년부터 지역별 순회 자전거 이동수리센터를 운영하면서 시민들로부터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또 지난해까지 경기도로부터 3년 연속으로 ‘자전거이용활성화정책우수시’로 선정되는 등 유무형의 자전거 이용 인프라를 지속적으로 강화하며, 시민 건강증진과 환경보존에 힘을 기울이고 있다.

김명철·이창현기자/kw82112@joongboo.com

이전글 경기일보 - MG의왕새마을금고 제53차 정기총회 성료
다음글 머니투데이 - 타지역서 몰려오는 전국 1위 MG의왕새마을금고의 비결